2018 세계인권도시포럼 부대행사 - 장애인 인권 공동사진전



2018 세계인권도시포럼 부대행사 - 장애인 인권 공동사진전


2018 세계인권도시포럼 부대행사로 광주광역시청 1층 시민홀에서는 10월 15일부터 20일까지 국가인권위원회 및 주한스웨덴대사관과 함께 ‘장애인 인권 공동사진전’을 열고 있습니다. 


이번 전시는 '스웨덴과 한국에 살고 있는 장애인들의 경험과 시선' 주제로 우리 주변에 함께 살아가고 있는 장애인들의 다양한 삶의 모습을 통해 수많은 차별의 장벽을 허물고 당당한 권리의 주체로 살아가는 장애인들의 모습을 담기 위해 개최됩니다.


사진전에는 한국의 김중만 작가와 스웨덴의 마르쿠스 마르세틱(Markus Marcetic) 작가가 찍은 사진 작품 28점이 전시됩니다.


김중만 작가 전시작품으로는 휠체어로 여행을 다니며 글을 쓰는 여행작가, 중증 뇌병변장애를 가지고 있지만 장애인의 권익옹호를 위해 힘쓰는 활동가, 두 팔을 잃은 뒤 의수로 그림을 그리는 화가 등 국내 장애인 14명이 모델로 직접 나서 찍은 사진이며, 그들의 삶과 희망을 다룬 글도 함께 소개됩니다.


스웨덴의 마르쿠스 마르세틱 작가 작품으로 뇌종양으로 성장은 멈추었지만 자신이 원하는 일을 성취하려고 늘 노력하는 패스트푸드 점원, 장애인으로 지원을 받기보다 장애인을 지원하는 기관에서 책임자로 일하고 있는 여성, 미래에 장애인올림픽 수영 선수가 되고 싶은 16살 소녀 등 스웨덴 장애인 인권을 다룬 사진 14점도 전시됩니다.

























































































































































































홍정석

사진, 음악, 영화, 컴퓨터, IT

    이미지 맵

    VIEW/세상을 보다 다른 글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

    counter stats